2017-09-11

美원주민 부족, 특허보호책으로 부상

미국 특허심판원(PTAB)이 특허무효심판(IPR) 위헌성 다툼에 이어 또 다른 도전에 직면했다. 다국적 제약사 엘러간이 미국 원주민의 […]
2017-08-31

[글로벌 IP전략 2017] 이창훈 美특허변호사 “IPR, 美특허소송 승패 결정”

“미국 특허심판원(PTAB) 무효심판(IPR) 활성화가 소송 비용에 영향을 미쳐 전체 분쟁 전략도 변화가 필요하다. 소송 관할지를 […]
2017-08-14

美특허소송비 급락…IPR 신청서 작성비용↑

미국 특허소송비용이 2년새 급감한 반면 무효심판(IPR) 신청서 작성비용은 늘었다. 분쟁 당사자들이 법원보다 비용이 저렴한 특허심판원(PTAB) […]
2017-07-12

구글·아마존·인텔, ‘특허괴물’ 퇴치 위해 손잡다

구글과 아마존, 인텔 등 거대 기업들이 특허괴물과 맞서기 위해 힘을 합쳤다.
2017-06-21

“美특허소송, 싸움 아닌 비즈니스”

“특허 소송은 사업 관점에서 접근하는 것이 미국 기업 태도입니다.”
2017-06-19

美특허심판원 1Q 무효심판서 ‘청구항 무효율 60%’…美피네간 통계

올해 1분기 미국 특허심판원(PTAB)에서 심판 절차를 개시한 무효 심판 중 청구항 64%가 무효로 돌아갔다. 개정 […]
2017-06-13

美대법, 무효심판(IPR) 위헌성 검토한다

미국 대법원이 특허무효심판(IPR)이 헌법에 위반되는지 검토하겠다고 나섰다.
2017-06-08

日 IP브리지, 브로드컴과 美·中특허소송 합의로 종결

일본 민관 특허펀드 IP브리지가 브로드컴과 미국과 중국에서 진행한 특허 소송을 합의로 마무리했다. 브로드컴은 IP브리지에 미국 […]
2017-03-17

日 IP브리지, ‘무더기’ 특허무효심판 직면

일본 국가 특허펀드 IP브리지가 미국에서 ‘무더기’ 특허무효심판(IPR)을 만났다. 세계 반도체업체 4곳이 1월 중순부터 한 달간 […]
video